♡ 킹스크로스 한인교회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task3com2
footer

 로그인

스펄전의 아침 묵상(4월 8일)
서남산  (Homepage) 2014-04-08 09:03:40, 조회 : 1,553, 추천 : 440

'푸른 나무에도 이같이 하거든 마른 나무에는 어떻게 되리요'(누가복음 23:31).
    
오늘의 본문에 대해서는 여러 가지 해석이 있지만 아마 다음과 같이 해석하면 충분히 설명될 것입니다. “죄인들을 위한 무죄한 대속물인 내가 이렇게 고난을 당하는데 마른 나무인 죄인들인 너희가 진노의 하나님 손에 떨어질 때에야 그 고난이 오죽하겠느냐?” 하나님은 죄인의 자리에 선 예수님을 보셨을 때 그를 조금도 아끼지 않으셨습니다. 그렇다면 중생치 못한, 그리스도 없는 죄인들을 보실 때에야 오죽하시겠습니까? 그들을 절대 아끼지 않으실 것입니다.

오 죄인들이여, 예수님은 그의 원수들에 의해 끌려가셨습니다. 그러니 죄인인 여러분도 마귀에게 이끌려 여러분에게 지정된 장소로 갈 것입니다. 예수님은 하나님께 버림받았습니다. 실제로는 죄인이 아니면서 죄인 중 하나로 헤아림을 받은 주님이 이렇게 버림을 받았다면, 죄인인 여러분이야 얼마나 더 버림을 받겠습니까? “엘리 엘리 라마 사박다니?” 주님이 이렇게 부르짖었을 때 그 소리가 얼마나 처절했겠습니까!

그러니 여러분이 “오 하나님! 오 하나님! 어찌하여 나를 버리셨나이까?”라고 부르짖게 될 때의 그 처절함이야 오죽하겠습니까? 게다가 그렇게 부르짖었는데, 하나님께서 “네가 그 동안 나의 모든 교훈을 멸시하고 나의 책망을 받지 아니하였은즉 나 역시 네가 재앙을 만날 때에 웃을 것이며 너에게 두려움이 임할 때 비웃으리라”고 답변하신다면 그때의 심경은 또 어떻겠습니까? 하나님이 이같이 자기 아들을 아끼지 않으셨다면, 여러분이야 더 말해 무엇하겠습니까! 양심이 그 모든 공포를 가지고 무섭게 짓누른다면 마치 불붙은 철사줄로 채찍질당하는 것처럼 아플 것입니다.

부요하고 즐거우며 자기 의를 내세우는 죄인들이여! 하나님께서 “오 칼아, 일어나 나를 거절한 그 자를 대적하라. 그를 쳐서 그 아픔을 영원토록 느끼게 만들라”고 말씀하실 때, 누가 여러분 자리에 대신 서 주겠습니까? 예수님이 침뱉음을 당하셨는데 죄인인 여러분이야 얼마나 더 큰 수치를 당하겠습니까! 우리를 위해 돌아가신 예수님이 얼마나 엄청난 슬픔과 비애를 당하셨는지, 도저히 한마디로 요약해서 말할 수 없을 정도입니다.

따라서 만일 여러분이 현재의 모습 그대로 죽는다면, 여러분 영혼에 얼마나 엄청난 슬픔의 물결이, 아니 슬픔의 대양이 넘치게 될지 우리는 전혀 모릅니다. 여러분은 그렇게 죽을 수도 있으며 또 지금 죽을지도 모릅니다. 그러니 장차 올 진노가 여러분에게 임하지 않도록 그리스도께서 당하신 그 큰 고민을, 그리스도가 흘리신 그 보혈을, 그리스도가 당하신 그 상처를 믿고 의지하십시오! 하나님의 아들을 믿으십시오. 그러면 절대 죽지 않을 것입니다.




  추천하기   목록보기

Copyright 1999-2019 Zeroboard / skin by zero




Chan








**********************

    
    
    0  26

국제장로교 킹스크로스 한인교회 KING'S CROSS KOREAN CHURCH (Registered Charity No.801352)
St.Peter's Church, Kensington Park Road, Nottinghill, London W11 2PN
런던 영국 담임목사 : pastor@kingscrosschurch.com / 홈페이지 관리팀 : i@kingscrosschurch.com 잉글랜드
Copyright © All rights reserved. 2001-2015 King's Cross Korean Church